BEAUTY ALL NEW DECORTE

피부 과학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여성의 아름다움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을 이어온 브랜드, 데코르테. 이달, 특별한 모습으로 돌아온 데코르테의 콘셉트 스토어가 궁금한 이유다.

2018.10.27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롯데백화점 본점에 새롭게 선보이는 데코르테의 콘셉트 스토어 전경.

 

THE PHILOSOPHY OF DECORTE
토너를 시작으로 세럼, 크림에 이르기까지 일련의 규칙처럼 자리매김한 스킨케어 루틴. 데코르테는 기존의 완고한 틀에서 벗어나 브랜드만의 색다른 스킨케어 루틴을 제안한다. 세안 후 가장 먼저 수분 에센스를 바른 뒤 에멀션, 그리고 화장수를 사용하는 식으로 전혀 다른 스킨케어 과정을 구축한 것. 이것이 가능한 이유는 바로 데코르테만의 놀라운 기술력 덕분이다. 피부에 처음 닿는 제품이 가장 중요하다는 생각으로 개발 과정에서 제품의 흡수력을 높인 것이 포인트. 기존의 사용법과 크게 다른 탓에 직원과 고객에게 인지시키는 과정에 굉장히 정성을 들여야 했지만 데코르테는 이를 고수하며 다각도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고객과 심도 있게 피부 상담을 할 수 있도록 전문 인력을 키우고, 고객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공감하며 소통하는 접객을 할 수 있도록 매장 인테리어까지 세심하게 신경 쓴다. 특히 최첨단 피부 과학을 기반으로 제품을 만들지만 그 효능은 사용자의 손끝에서 완성된다고 믿는 데코르테가 매장 디자인에 깊은 관심을 가지는 것은 당연한 이치. 고객을 처음 만나는 공간부터 고객이 제품을 사용할 때까지 섬세하게 디자인하는 데코르테는 고객에 진심으로 다가서기 위해 고객을 만나는 공간에도 지극한 정성을 기울인다. 이러한 브랜드 철학으로 탄생한 것이 바로 데코르테의 콘셉트 스토어인 것.

 

마르셀 반더스가 디자인한 데코르테의  AQ 라인. 

 

마르셀 반더스가 데코르테의 아트 디렉터로서 선보이는 스페셜 아이템. 

 

NEW PLACE OF DECORTE
지난 8월 31일, 특별한 공간이 새롭게 등장했다. 브랜드의 아트 디렉터이자 세계적인 산업 디자이너이자 인테리어 디자이너인 마르셀 반더스(Marcel Wanders)의 손끝에서 재탄생한 데코르테의 콘셉트 스토어, 롯데백화점 본점 매장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자신의 스튜디오를 기반으로 한 디자인 사무실 모오이(Moooi)를 통해 세계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마르셀 반더스. 그는 뉴욕 현대 미술관(MoMA)을 비롯해 런던의 빅토리아 앤 알버트 뮤지엄(V&A) 등 세계 각지의 주요 미술관 및 박물관을 통해 전시를 선보이며 국제적인 주목을 받는 아티스트다. 다수의 유명 브랜드의 디자인에 참여하고 <뉴욕 타임스>, <파이낸셜 타임스> 등 수많은 세계적인 매체에 소개되며 디자인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그런 그가 데코르테와 인연을 맺은 것은 지난 2011년. 데코르테는 브랜드의 아이덴티티 재구축을 목표로 마르셀 반더스를 아트 디렉터로 발탁해 AQMW 라인을 시작으로 스킨케어를 비롯해 메이크업, 스페셜 제작 아이템까지 함께 제작하며 특별한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마르셀 반더스는 여성의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디자이너다. 고객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중요하게 여겨온 데코르테가 이번 콘셉트 스토어 리뉴얼을 앞두고 마르셀 반더스에게 도움을 청한 것도 바로 그 이유 때문이다. 브랜드 기대에 걸맞게 마르셀 반더스는 이곳 매장을 데코르테의 정체성이 고스란히 묻어나는 고급스러운 공간으로 재탄생시켜 감탄을 자아낸다. 데코르테의 스킨케어 라인을 상징하는 화이트, 메이크업을 의미하는 블랙, 데코르테의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대표하는 골드, 3가지 시그너처 컬러를 활용해 브랜드 고유의 무드를 표현했다. 여기에 레더, 유리, 석고 등의 소재를 조합해 색다른 분위기를 더했다. 특히 주목해야 할 부분은 기하학적 패턴으로 장식된 벽면. 5가지 패턴을 새겨 넣은 돌로 외곽을 만들었다. 피부 속 세포로부터 영감을 받아 만든 이 5가지 패턴은 여성들의 피부를 아름답게 만드는 일에 집중한 데코르테의 열정을 의미해 더욱 특별하다. 게다가 이곳 콘셉트 스토어는 마르셀 반더스가 직접 디자인한 감각적인 가구와 소품을 배치해 더욱 편안한 무드로 꾸민 것이 특징이다. 마르셀 반더스의 가구 브랜드인 모오이의 의자를 비롯해 상황에 따라 조명이 변하는 시추에이션 미러는 데코르테만의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보여줄 뿐 아니라 메이크업 라인이 강화된 이곳 콘셉트 스토어에서만 만날 수 있어 매장을 방문해야 할 이유를 더한다. 올가을 자신만을 위한 편안하고 고급스러운 경험을 하고 싶다면 데코르테의 새로운 콘셉트 스토어로 발길을 옮겨보자. 

 

 

세계적인 아티스트이자 데코르테의 아트 디렉터로 활동하는 마르셀 반더스.

 

마르셀 반더스의 대표 작품들.

 

 

 

 

 

더네이버, 뷰티, 데코르테

CREDIT

EDITOR : 김주혜PHOTO : 데코르테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