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봄 꽃처럼 발그레한 골드의 매력

수줍은 장미처럼, 흩날리는 벚꽃처럼 핑크빛으로 물든 봄의 골드.

2023.04.14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artier 피라미드 형태의 스터드 장식과 스파이크 장식이 강렬한 인상을 전하는 18K 핑크 골드 소재 클래쉬 드 까르띠에 링 더블 로우 모델 570만원대, 스터드에 다이아몬드를 촘촘히 장식한 클래쉬 드 까르띠에 링 1600만원대, 총 0.27캐럿의 브릴리언트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핑크 골드 케이스에 
핑크 골드 소재 더블 투어 브레이슬릿을 매치한 팬더 드 까르띠에 워치 가격 미정. 

 

 

 

 

Qeelin 18K 로즈 골드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울루 싱글 이어링 스몰 모델 398만원. 
Bulgari 18K 로즈 골드 소재의 펜던트 가장자리에 다이아몬드를 파베 세팅한 비제로원 뉴 웨이브 네크리스 705만원, 18K 로즈 골드에 매트 블랙 세라믹 장식을 가미한 비제로원 펜던트 네크리스 720만원. 

 

 

 

 

Dior Joaillerie 장미의 가시를 연상시키는 유니크한 디자인에 0.11캐럿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브아 드 로즈 링, 핑크 골드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로즈 디올 꾸뛰르 링, 핑크 골드 소재 가시에 다이아몬드를 장식한 브아 드 로즈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Chanel Fine Jewelry 퀼팅 모티프가 돋보이는 18K 베이지 골드 소재 코코 크러쉬 네크리스, 18K 베이지 골드에 라운드 컷 다이아몬드 1개를 세팅한 코코 크러쉬 네크리스, 18K 베이지 골드에 라운드 컷 다이아몬드 34개를 세팅한 코코 크러쉬 이어링 모두 가격 미정. 

 

 

 

 

Korloff 18K 핑크 골드에 총 192개의 다이아몬드를 풀 파베 세팅한 에끌라 컬렉션 드롭 이어링, 18K 핑크 골드에 0.45캐럿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에끌라 네크리스 모두 가격 미정. 
Fred 핑크 쿼츠 카보숑과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핑크 골드 인터체인저블 링을 결합한 빵 드 쉬크르 링 1259만원. 

 

 

 

 

Tasaki Atelier 18K 사쿠라골드™와 아코야 진주로 파도의 역동성을 표현한 2가지 스타일의 서지 이어커프, 18K 사쿠라골드™의 곡선을 따라 아코야 진주를 가지런히 세팅한 서지 이어링 모두 가격 미정. 

 

 

 

 

Fred 핑크 골드에 다이아몬드를 하프 파베 세팅한 샹스 인피니 이어링 860만원, 하트 모양을 따라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핑크 골드 소재 프리티 우먼 링 327만원, 다이아몬드를 파베 세팅한 핑크 골드 버클과 핑크 골드 뱅글로 이루어진 샹스 인피니 브레이슬릿 라지 모델 가격 미정. 
Piaget 18K 핑크 골드 케이스의 비대칭 러그를 따라 다이아몬드 62개를 일렬로 세팅해 감각적인 곡선을 강조한 라임라이트 갈라 워치 가격 미정.
Qeelin 18K 로즈 골드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울루 링 스몰 모델 526만원.  
8 by Yoox 블랙 슬리브리스 톱 가격 미정.

 

 

 

 

Tiffany & Co. 18K 로즈 골드에 다이아몬드를 파베 세팅한 티파니 하드웨어 링크 이어링, 티파니 하드웨어 더블 링크 펜던트 모두 가격 미정. 

 

 

 

 

Chopard 윤리적 로즈 골드 소재 하트 모티프에 2개의 무빙 다이아몬드를 담은 해피 다이아몬드 이어링 400만원, 로즈 골드 케이스에 다이아몬드 40개를 세팅했으며 기요셰 처리한 실버 다이얼 위에서 7개의 무빙 다이아몬드가 아름답게 춤추는 해피 스포츠 워치 6230만원, 
각각 1개의 무빙 다이아몬드와 다이아몬드 22개로 장식한 하트 모티프가 조화를 이룬 윤리적 로즈 골드 소재 해피 하트 뱅글 969만원, 다이아몬드 19개와 1개의 무빙 다이아몬드가 어우러진 해피 하트 링 711만원, 1개의 무빙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마이 해피 하츠 링 208만원. 
Gabriela Hearst 어깨에 리본 디테일을 더한 새틴 드레스 가격 미정. 

 

Model Dori M Makeup 공혜련 Assistant 이설혜 

 

 

 

 

 

 

 

 

 

더네이버, 패션, 주얼리

 

 

CREDIT

EDITOR : 최신영PHOTO : 임한수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