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웨딩 링과 클래식 워치 리스트

시간이 흘러도 변치 않는 가치를 선물하는 웨딩 링과 클래식 워치 리스트.

2019.08.20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상단 왼쪽부터)  CARTIER 메탈을 감추고 스톤으로 수를 놓는 기술인 마이크로 파베 세팅으로 다이아몬드의 광채를 극대화한 까르띠에 데스티네 솔리테어 링. 플래티넘에 쿠션 컷 다이아몬드 주위로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파베 세팅했다. 가격 미정.  DE BEERS 플래티넘에 1캐럿 라운드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세팅, 메인 스톤을 포옹하듯 휘감아 올리는 디자인으로 우아함을 강조한 카레스 링 가격 미정.  TIFFANY&CO. 알파벳 T 형태의 측면 디테일로 미니멀하면서도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고스란히 살린 티파니 트루 링. 플래티넘에 트루 컷 화이트 다이아몬드를 세팅했다. 가격 미정.
(중간 왼쪽부터)  BVLGARI 두 가닥의 브러시가 엇갈리며 메인 스톤을 감싸는 디자인의 플래티넘과 다이아몬드 소재 인콘트로 다모레 링. 커플을 하나로 연결시킨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가격 미정. DAMIANI 6개의 프롱으로 다이아몬드를 올려 세팅함으로써 스톤의 광채를 부각시키는 디자인의 미누 솔리테어 링. 프롱 주위로 다이아몬드를 파베 세팅했다. 가격 미정.  TASAKI 클래식하고 심플한 아름다움을 지닌 피아체레 솔리테어 링. 플래티넘과 다이아몬드 소재로 타사키가 보유한 다이아몬드 커팅 기술을 고스란히 만날 수 있다. 가격 미정.
(하단 왼쪽부터)  PIAGET 플래티넘 소재에 약 0.51캐럿의 브릴리언트 컷 솔리테어 다이아몬드와 약 0.22캐럿의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 40개를 세팅한 패션 인게이지먼트 링 가격 미정. CHANEL FINE JEWELRY 플래티넘 소재에 영롱한 센터 다이아몬드와 라운드 컷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밴드가 어우러진 코코 크러쉬 브라이덜 컬렉션 링 가격 미정.  CHAUMET 벌집에서 영감받은 육각형 모티프 디자인으로 중심부에 1캐럿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와 주변에 총 0.153캐럿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화이트 골드 소재 비 마이 러브 솔리테어 링 가격 미정.

 

 

 

(상단 왼쪽부터)  PIAGET 18K 화이트 골드 케이스에 피아제 자체 제작 1208P 울트라 신 기계식 셀프 와인딩 무브먼트를 장착한 43mm 알티플라노 워치 가격 미정.  TIFFANY&CO. 가로 다이얼의 획기적인 디자인과 클래식한 화이트 기요셰 다이얼, 악어가죽 스트랩이 어우러진 이스트 웨스트 오토매틱 워치 가격 미정.  CHAUMET 쿠션 셰이프의 다이얼이 특징으로, 스틸 소재 케이스에 선레이 패턴의 다크 블루 다이얼, 사파이어 세팅 크라운을 장식한 댄디 워치. 624만원.
(중간 왼쪽부터)  JAEGER-LECOULTRE 스틸 소재의 스퀘어 케이스에 클래식한 가죽 스트랩을 더한 리베르소 클래식 라지 듀오페이스 스몰 세컨즈 워치. 실버 그레이 컬러의 전면 다이얼과 기요셰 패턴의 블랙 후면 다이얼을 장착했다. 가격 미정.  CARTIER 100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아이코닉 컬렉션으로, 오리지널 모델의 품격은 간직한 채 쿼츠 무브먼트로 실용성을 더한 산토스 뒤몽 워치 라지 모델. 18K 핑크 골드 케이스에 그레이 앨리게이터 가죽 스트랩을 더했다. 1400만원대.  IWC 577.5년 동안 단 하루에 지나지 않는 완벽에 가까운 문페이즈 기능을 내장한 포르투기저 퍼페추얼 캘린더 워치. 18K 레드 골드 케이스에 IWC 자체 제작 무브먼트를 더했으며 7일간의 파워리저브가 가능하다. 4670만원.
(하단 왼쪽부터)  HERMES 간결한 선으로 순수한 아름다움이라는 본질에 충실한 슬림 데르메스 워치. 스틸 소재 케이스 속에 에르메스 매뉴팩처 H1950 울트라 신 무브먼트를 탑재했다. 가격 미정.  BREITLING 항공 워치의 상징과도 같은 컬렉션으로, 43mm 다이얼 속에 70시간 이상 파워리저브가 가능한 브라이틀링 칼리버 01과 양방향 회전 베젤을 장착한 내비타이머 01 워치 가격 미정.  VACHERON CONSTANTIN 은은한 광택의 버제스틱 블루 컬러가 돋보이는 패트리모니 레트로그레이드 데이-데이트 워치. 사파이어 글라스 케이스백을 통해 정교한 셀프 와인딩 칼리버의 모습을 관찰할 수 있다. 가격 미정. 

 

 

 

 

더네이버, 웨딩 주얼리, 웨딩 워치

CREDIT

EDITOR : 박원정PHOTO : 각 브랜드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