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THE BOX' WITH NEIGHBOR STYLE MEMBERS

얼굴에서 칙칙함을 지우고 생기를 가득 채울 수 있는 가장 쉬운 방법은 바로 립 메이크업을 하는 것. 올봄, 화사하고 싱그러운 변신을 도와줄 두 가지 립 아이템을 직접 사용한 <더네이버> 스타일 멤버의 솔직한 리뷰를 참고하자.

2019.05.25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매트한 질감부터 촉촉한 질감까지 서로 다른 제형의 4가지 컬러를 한데 담은 바이테리의 립 래커 세트부터 대리석처럼 2가지 컬러가 뒤섞여 마블링을 더한 립스틱퀸의 마블 립스틱까지, 올봄 입술의 무한 변신을 도와줄 다채로운 립 아이템을 소개한다. 누드 컬러를 시작으로 채도 높은 레드 컬러와 부드러운 핑크 컬러 등 일상생활에서 활용하기 좋은 4가지 컬러의 립 래커는 지속력과 발색력 모두 뛰어나서 하루 종일 흐트러짐 없는 메이크업을 유지해준다. 립스틱퀸의 마블 립스틱은 보이는 그대로의 발색과 틴트 같은 지속력으로 입술에 생기를 더한다. 마치 얼굴에도 봄이 온 듯 화사한 생기를 채우고 싶다면 이 두 제품에 주목하자.

1 LIPSTICK QUEEN by LAPERVA 립 글로스 쉐이드 익스텐션 #아웃레이지 6ml 3만6000원. 2 BY TERRY by LAPERVA 립 엑스퍼트 매트 #2 빈티지 누드, #10 마이 레드, 립 엑스퍼트 샤인 #2 빈티지 누드, 16 마이레드가 모두 담긴 립 엑스퍼트 파리지엥 박스. 립 엑스퍼트 매트 각 4ml 4만9000원. 립 엑스퍼트 샤인 각 3g 4만9000원.

 

 

 

이혜미 
패션 브랜드 EENK 대표 겸 디자이너

BY TERRY ★★★★★ 매트와 샤인, 서로 다른 2가지 텍스처가 다양하게 들어 있어 마치 큰 선물을 받은 듯 기분까지 좋게 만들어준다. 매트한 타입은 입술에 부드럽게 밀착돼 오랜 시간 컬러를 유지해주고, 샤인 타입은 컬러가 굉장히 과감하게 발색되며 입술의 볼륨을 더하는 데 효과적이다. 개인적으로 샤인 질감의 제품을 얇게 펴 바르는 것이 좋았다.
LIPSTICK QUEEN ★★★★ 팝아트 패턴의 콤팩트한 패키지가 매력적이다. 서로 다른 색의 조합이 입술을 훨씬 더 입체적으로 표현해주는 듯하다. 매트해 보이는 것과는 달리 실크처럼 부드러운 질감이라 입술에 편안한 느낌. 차분하고 고급스러운 립 메이크업을 원할 때 이 제품을 사용할 테다.

 

 

 

전효정
패션 브랜드 제미니퍼 대표 겸 디자이너

BY TERRY ★★★★★ 입술 모양 틴케이스에 담긴 4가지 색상의 립 래커는 모두 리퀴드 타입이라 사용이 굉장히 간편했다. 입술에 겉돌지 않고 부드럽게 바를 수 있었고, 립 라이너 없이도 깔끔하게 입술 라인까지 꽉 채워 바를 수 있는 제품이라 마치 전문가의 손길이 더해진 듯 완벽한 립 메이크업을 손쉽게 완성할 수 있었다.
LIPSTICK QUEEN ★★★★★ 개인적으로 선호하는 누드 컬러와 핑크 컬러의 조합으로 완성된 마블 립스틱이라 마음에 쏙 들었다. 마치 꾸미지 않은 듯 자연스럽지만, 화사한 생기를 더해주는 역할도 톡톡히 수행한다. 팝아트 스타일의 멋진 패키지는 사용할 때 기분까지 업시켜준다.

 

 

 

홍소운
패션 브랜드 쏘니쎄이 대표 겸 디자이너

BY TERRY ★★★ 보이는 그대로 발색된다는 점, 그리고 지속력이 우수하다는 점에서는 높은 점수를 주고 싶다. 하지만 제형이 마르면서 입술이 살짝 건조한 느낌이 든다. 립밤을 바른 뒤 사용하길 권한다. 
LIPSTICK QUEEN ★★★★★ 첫 느낌은 발림성이 굉장히 우수하다는 것이었다. 나의 피부 톤과 어울리지 않은 컬러여서 조금 어색하기는 했지만 부드러운 발림성과 컬러의 지속력, 그리고 오랜 시간이 지나도 촉촉함을 유지할 정도의 뛰어난 보습력까지 모두 겸비한 제품이다. 평소 입술이 건조한 타입이었는데도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었다. 

 

 

 

김주혜
<더 네이버> 뷰티 에디터

BY TERRY ★★★★★ 매트한 타입은 보이는 그대로 진하게 발색되지만 살짝 건조하다. 샤인 타입은 투명하게 발색되며 입술을 촉촉하게 감싸주는 느낌. 서로 다른 느낌으로 연출할 수 있는 이 두 제품은 원하는 느낌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 같다.
LIPSTICK QUEEN ★★★★★ 입술에 닿는 느낌이 굉장히 쫀쫀하다. 촉촉하면서도 쫀득한 느낌으로 발색돼 입술이 한결 윤기 나고 도톰해 보이도록 만들어주는 신기한 질감이다. 마치 틴트를 바른 듯 컬러가 오래 지속되기 때문에 수정 메이크업의 번거로움도 줄여주는 제품이다.

 

 

 

 

 

더네이버, 뷰티 리뷰, 더 박스

CREDIT

EDITOR : 김주혜PHOTO : 김도윤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